처음으로


  • 전체
  • 이유없이싫음
  • 권태기
  • 집착/의심
  • 바람
  • 과거문제
  • 약속부분
  • 성격부분
  • 연락문제
  • 취미문제
  • 잠수/실종
  • 경제력/비젼
  • 과소비
  • 집안환경
  • 궁합
  • 학벌
  • 종교
  • 외모부분
  • 스킨쉽
  • 표현력
  • 가족문제
  • 지인문제
  • 직장동료
  • 온라인만남
  • 짝사랑
  • 미팅
  • 소개팅
  • 호감관심
  • 고백
  • 데이트
  • 이벤트/선물
  • 폭행/폭언
  • 성관계
  • 유흥관련
  • 유부남/유부녀
  • 동성애
  • C.C
  • 장거리
  • 나이차이
  • 첫사랑/옛애인
  • 연상연하
  • 삼각관계
  • 군대
  • 유학
  • 장애
  • 지병
  • 죽음
  • 사건사고
  • 도박
  • 이혼
  • 이별
  • 아내vs남편
  • 결혼/친정/시집
  • 임신/육아/출산
  • 운명
  • 인연
 
목록 글쓰기
글 읽기
실시간으로 성관계 음성을 들려주는데 손발이 떨리네요
작성자 나원참 (39.117.X.208)|조회 7,021
http://wetoday.net/bbs/board.php?bo_table=love&wr_id=14458 주소복사   신고
이제는 어이없는 웃음만 나올뿐입니다
아이셋 것두 남자만 5개월된 막둥이를 가지게 된건 딱 3번의 관계에서 입니다
남편은 부부관계를 원래 싫어하는 사람이라 생각하고 12년을 살았는데
친정엄마 입원소식에 아이셋을 데리고 지방을 가게 됐고
새벽 3시에 걸려온 전화
제가 원래 무음으로 전화기를 해놓는데 어찌된건지 여
자의 감인지 촉인지
우연히 깨어 시간을 보는데 남편한테 전화가 오네요
여보세요하고
받았는데 조용하길래 가만히 있었습니다
그런데..
신랑의 아아 소리와 함께 저멀리 티비소리도 나고
그냥 끊어버렸습니다
근데 잠시후 또 전화가와서 아프다며 그만그만 이런소리도 들리더라구요
이게 뭐지 하고 있는데 이번엔 그쪽에서 끊더라구요
바로 10초뒤 또 전화가 와서 받으니 또 신음소리를 들려주네요
 그리곤 끊고
그다음은 제가 했습니다
받더니 6분을 가만히 티비소리와 버스럭거리는 소리를 들려주더군요
그리곤 그쪽에서 또 끊네요
제가 또 했습니다 또 받더니 이번엔 코고는 소리를 앞에 갖다대더니 들려주더군요
그리곤 끊더니 아무리해도 안받습니다
혹시 실시간으로 남편이나 와이프 실제 성관계 하는소리를 들으셨거나 누군가에게 들어본적이
있으신분이 계신지요?
손발이 떨리고 더럽고 죽이고 싶은데 본인은 맨날 간것도 아니라면서 얘길하네요
그럼 한번은 실시간으로 들려줘도 괜찮은건가요?
넘 어이가 없고 황당하고
외박을 자주하는게 도박으로 인해서 인줄 알았는데 것두 아니었던듯 싶습니다
애기 낳고 산후우울증으로 심신이 약해져 있는데
어떻게 대처를 해야할지  막막합니다
참 어이가 없는게 또있네요
국과수에 보내서 검사할테니 팬티 벗으라고 하니 벗어주더니 그러더군요
만약 아무  이상이 없으면 저보고 나가랍니다
제 경우는 특이한경우가 맞는건지요?
본인은 술이 취해 아무것도 모른다는 모르쇠로 버티더라구요
저 미친년 되야 하는거 맞죠?
인생 참 허무하기도 하고 웃기기도 하고 미친세상인거 같아
머리 깍고 절로 들어가고픈 심정입니다
어찌해야 현명한건지 조언좀 부탁드립니다
윗글  아랫글 
Ad 배너광고
부부체크 - 성관계 유무 1분만에 즉석에서 확인   www.bubucheck.com
절대! 가짜 상품을 주의하시길 바라며, 부부체크는 국내유일 수사기관 조사시 협의없음을 인정!
조이바이스 - 초소형, 녹음기 / 위치추적기   www.joybuys.co.kr
초소형 위치추적기와 녹음기 / 특히 차량용 녹음기 전문 판매점! 실무경험 풍부한 노하우 전수!
통화내역, 카카오톡 내용, 문자내용 확인이 가능   joybuys.co.kr/page/page_html.php?html=kaka
쉽고 빠르게 확인이 가능하며, 절대 불법적인 방법이 아니며 합법적인 방법입니다. 법원증거용 제출도 가능함
이혼상담 카페 [법돌이] - 이혼전담변호사   cafe.naver.com/sjs986
상간녀, 상간남 위자료 청구소송, 이혼소송, 재산분할, 배우자 버릇 고치기!!
  • 덧글
  •  |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제될수 있습니다.
노힐
 183.98.X.216 답변
술먹고 그런거 아닐까요?
     
나원참
 39.117.X.208 답변
네 맞아요
술같이 먹은 상대여자가 들려주는거 같아요
남편 절대 자긴 아무것도 모르쇠네요
모텔을 여자랑 들어갔는지도 모르고
나올땐 혼자였다고 하니 것두 모르쇠
그러구도 하루 딱 들어오고 계속 안들어오네요
지켜 보는중
 203.244.X.1 답변
제가 다 열받네요. 저는 술집에서 만난 남자랑 잠자리가 맞았다는둥 하는 내용을 친구들과 자연스럽게 하는 여자가 가증 스럽습니다. 이혼하려고 집얻어준다고 나가라고 했더니 다신 안그런다고 해서 서약서 받아놓고 현재 지켜 보는중입니다.
외도 보다 더 화가 나는게 미안하다는 말을 하지 않는거지요. 님의 경우가 그런거 같습니다
저는 마누라가 잠잔 남자만 4명을 카톡으로 알아 냈지만 제가 발견하기 전 사건들이라 지금 삭히고 있습니다
한번만 더 그런일 있으면 진짜 보내 버리려고요. 마누라는 저나 아이들 보다 절 떠나서 본인이 먹고 살수 있을지 그게 두려워서 서약서를 쓰더라고요. 참 더러운 세상입니다.
     
나원참
 39.117.X.208 답변
얼마나 힘든 나날을 겪고 계신지 알만하네요
전 저렇게 당하고 또 그렇게 날 우롱(2번째도 걸렸어요 ㅠㅠ)한 저새끼가 이상하리만큼 당당히 나오는거 보면 이렇게 해야 지가 살수 있다라고 생각하는거 같더라구요 완전 정신병자 같아요
정신병원에 처넣고 싶어요
얼마동안이나 저더러운 얼굴을 보고 살지...
내스스로가 비참해져서 돌아버릴꺼 같아요
목록 이전글  다음글 
 
TOTAL 2,151개 글쓰기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공지 위투데이 게시물/댓글에 특정업체 광고할 경우 강력한 조치를 취합니다. (5) 위투데이 108536
공지 이혼전담 법돌이카페를 소개 합니다. 위투데이 100554
1911 궁금합니다. (4) 참고살자 2097
1910 남편 외도 후 이상성욕 겪으신분 계신가요 (5) 정말모르겠다 5795
1909 3번 참았다는건 2번의 외도를 용서해주고 1번은 현재. (3) 3번째 참는중 2746
1908 벌써 3번째 다른여자와 연락하는 남편을 어떻게 해야 할지 궁금합니다. (1) 3번째참는중 3001
1907 천주교 신부와 아내의 불륜 (2) 다시다 4878
1906 돈도 없는데 바람 (3) 두두다 3250
1905 이혼소송중 남편이 신용카드로 대출을 받았어요 (1) 와우 2311
1904 사람을 시들게 하네요 조언부탁드려요 (10) 큐빅캣 3446
1903 아내가외도하는거같습니다 (2) 경금 4051
1902 상간녀에 사진밖에 없는데 신상 어떻게 알아내야 할까요? (2) 결단력 3965
1901 남편의 외도 증거잡았고 어찌대처해야할까요 (2) 비공개닉네임 3690
1900 소송보다도 더힘이드네요 (2) 힘듬 2344
1899 외도 증거자료 언제까지 소송해야는 기간 있나요? (1) 결단력 1998
1898 외도남편의 특징은 무엇인가요? (8) 결단력 4365
1897 바람나는 남편 (1) 곰돌이 2806
1896 상간남 소장 (1) 전쟁!! 3358
1895 어떤 결단을 내려야 할까요? (3) 과감한결단 2577
1894 실시간으로 성관계 음성을 들려주는데 손발이 떨리네요 (4) 나원참 7022
1893 바람끼에 현제 의심 되네요 (1) ㅉㅉ 2680
1892 이남자 심리가 궁금해요 잡고싶은데 방법이있을까요? (2) 비공개닉네임 3545
1891 형님이 다른 나라 여자와 사랑한답니다 (2) 진지남 2384
1890 미친쓰레기 (3) 맨탈붕괴 3896
1889 상간남이나 상간녀 위자료 소송 해서 받아 보시분 게신가요 (3) 무명태랑 4288
1888 외도 걸린 후 행동중... (10) 지켜보는중 7101
1887 남자친구가 있는데 제가 바람폈어요. (8) 라이프 5517
1886 증거 잡는 방법 궁금합니다. 하오하오 2583
1885 쓰레기 상간남을 만났어요 (9) 전쟁시작 5537
1884 (특이한 성격을 소유한 아내 그리고... 바람) 조언 부탁드립니다! (10) 비공개닉네임 4299
1883 진정바라는것 감사하며 2301
1882 벌써 일년이 훌쩍 지났는데.. (3) 슬븜 33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