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전체
  • 이유없이싫음
  • 권태기
  • 집착/의심
  • 바람
  • 과거문제
  • 약속부분
  • 성격부분
  • 연락문제
  • 취미문제
  • 잠수/실종
  • 경제력/비젼
  • 과소비
  • 집안환경
  • 궁합
  • 학벌
  • 종교
  • 외모부분
  • 스킨쉽
  • 표현력
  • 가족문제
  • 지인문제
  • 직장동료
  • 온라인만남
  • 짝사랑
  • 미팅
  • 소개팅
  • 호감관심
  • 고백
  • 데이트
  • 이벤트/선물
  • 폭행/폭언
  • 성관계
  • 유흥관련
  • 유부남/유부녀
  • 동성애
  • C.C
  • 장거리
  • 나이차이
  • 첫사랑/옛애인
  • 연상연하
  • 삼각관계
  • 군대
  • 유학
  • 장애
  • 지병
  • 죽음
  • 사건사고
  • 도박
  • 이혼
  • 이별
  • 아내vs남편
  • 결혼/친정/시집
  • 임신/육아/출산
  • 운명
  • 인연
 
목록 글쓰기
글 읽기
남편이 한달에 수차례 유흥업소나 채팅을 통해 성매수를 합니다.
작성자 꿈이길 (121.163.X.237)|조회 3,650
http://wetoday.net/bbs/board.php?bo_table=love&wr_id=14722 주소복사   신고
남편이 저 몰래 카드를 사용한다는 걸 6월에 알게 됬습니다. 통장결제내역을 보니 두달에 100만원대결제,한달에

      100만원대결제가 보통이더군요.카드사용내역서는 절대로 안가져오고 자기를 못믿냐며 화를 냅니다.우연이 카드
                                                                                                 
        현금써비스를 제외한 월총사용액만 알게 되었는데, 월10만원대 6만원대등 다양하더라구요. 나머진 현금써비스를
 
        받아쓴거더라구요.그무렵 제가  여러 채팅싸이트로부터 메일이 와있다는걸 알게 되었습니다.
                                                                                                                            그때까지도 설마 했었습니다. 남편을 너무 믿었으니까요.

        어느날 제가 먼저 시도해 잠자리를 갖게 되었는데, 퇴근전 이미 깨끗하게 어디선가 샤워를 하고온 상태였습니다.

        등과 허리는 샤워를 했어도 오일 맛사지를 받았는지 미끈미끈 했습니다.
 
        따져도 의부증 환자취급만 할것 같아 시간을 두고 관찰하니, 한달에 제가 아는것만 두번씩이었습니다.10월인 지금
     
        첫주에 두번이구요.

        10여년전에 저희 아파트도 있었는데, 남편이 저모르게 집담보로 4000만원을 대출 받은적도 있었습니다.
 
        남편 직업이 자영업인데, 그때 사업이 잘 안 되기도 했어서 저는 의심은 하지 않았는데

        일이 이렇게 되니,이래서 매일 카드빚에 허덕이다 집까지 팔게 된거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어요.

        저는 남편을 아직 사랑합니다. 이혼하고싶지 않아요. 평소엔 저한테 잘 맟춰주고 자상한 남편입니다.
 
        그렇다고 이렇게 속앓이하며 평생 살순 없잖아요?

          남자분들께 묻고싶습다. 남자들은 모두 바람을 피나요? 남편의 나쁜 습관을 어떻게 고칠수 있을까요?

          참고로 저는 45세, 남편은 50세고 결혼한지 20년 됬습니다.

          남편차에 위치추적기와 녹음기를 놓을까하는데 어떤게 좋을까요?
윗글  아랫글 
Ad 배너광고
부부체크 - 성관계 유무 1분만에 즉석에서 확인   www.bubucheck.com
절대! 가짜 상품을 주의하시길 바라며, 부부체크는 국내유일 수사기관 조사시 협의없음을 인정!
조이바이스 - 초소형, 녹음기 / 위치추적기   www.joybuys.co.kr
초소형 위치추적기와 녹음기 / 특히 차량용 녹음기 전문 판매점! 실무경험 풍부한 노하우 전수!
통화내역, 카카오톡 내용, 문자내용 확인이 가능   joybuys.co.kr/page/page_html.php?html=kaka
쉽고 빠르게 확인이 가능하며, 절대 불법적인 방법이 아니며 합법적인 방법입니다. 법원증거용 제출도 가능함
이혼상담 카페 [법돌이] - 이혼전담변호사   cafe.naver.com/sjs986
상간녀, 상간남 위자료 청구소송, 이혼소송, 재산분할, 배우자 버릇 고치기!!
  • 덧글
  •  |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제될수 있습니다.
천리안
 183.98.X.88 답변
우선 차에 녹음기를 해보심이 좋지 않나 싶습니다.
남자들.. 대부분 합니다.

솔직히 20-30대 젊고 이쁘고 몸매좋은 여자들과 하고 싶은 호기심이 생기는 것은 당연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가족에게 못할 짓이면서도 삶의 낙이 없기 때문인 것도 같고 저희나라 성문화가 너무 발전이 되어가는 것도 문제가 아닌가 싶습니다.
     
꿈이길
 121.163.X.219 답변
대부분이란 말에 조금이나마 위안을 삼는 상황이 슬프네요.

  어떻게 하면  습관을 고칠까요?  될수있음 안할려고 노력할까

  요?  남편분들 진정한 답변 부탁 드립니다
구준희
 67.82.X.228 답변 삭제
본인이 싱글인지알고 오십인데도 정신없네요
하긴 주변친구들도 다 바람둥이들이라 소용없네요.
정신병
 67.82.X.228 답변 삭제
뭐가 달라질까요?
드럽게 평생 그럴텐게여.
포기하고살던지 이혼해야죠.
진짜실타
 115.94.X.211 답변 삭제
아니 나이 오십인데도 저짓거리를 하고 돌아다니나요 ㅠㅠ 진짜 싫다..
너무 추궁하거나 캐묻지 마시고 대책을 잘 세워서 대응하시는 게 좋을 거 같아요..
유흥에 빠진 남자들 고치기 힘든가 보더라구요..
다음 카페에 남편 바람에 대처하는 법 검색해서 들어가보면
유흥업소 다니는 남편에 대한 글도 많아요..
거기도 익명게시판 있으니 걱정마시고 글 올려보세여..
인간
 203.170.X.65 답변 삭제
opp11.net 가보세요
목록 이전글  다음글 
 
TOTAL 2,188개 글쓰기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공지 위투데이 게시물/댓글에 특정업체 광고할 경우 강력한 조치를 취합니다. (39) 위투데이 113881
공지 이혼전담 법돌이카페를 소개 합니다. 위투데이 103431
2008 남편이일이라며 도우미.성매매알선을하고만나고다녀요 (1) 여자1 2328
2007 아내가 아닌 다른 사람에게 자꾸 마음이 갑니다 (4) 보푸라기 5347
2006 병인을 고쳐야합니다 (2) 사치 2004
2005 신혼입니다. (5) 나를사랑하자 2645
2004 이런 여자랑 살아야 하나요 (3) 칸토라 4409
2003 남편의 별거요구 (1) 멧돌 2101
2002 남편의 별거요구 (7) 멧돌 2354
2001 아내의 불륜으로 이혼소송 중입니다. (1) 꼬꼬마아빵 3700
2000 아주 기본적인거 부터 (1) 비공개닉네임 2484
1999 3년전 남편의 외도로 이곳을 찾곤했었습니다. (2) 흠... 3485
1998 아내의 외도 후 (4) ㅇㄹ 5469
1997 나이값못하는 아저씨들 (1) 미친개 2304
1996 저의 개년 외도 징후와 행태입니다 (3) 너넨뒤졌어 6109
1995 위치추적어플 (2) 둥오 3348
1994 한번만 바람피우는 남자 세상에 있나요? (7) 힘듦 4188
1993 이런 여자랑 어떻게 할까요? 가면을 벗기고 싶다 (3) 비공개닉네임 3893
1992 똑같은벌 (2) 2170
1991 바람난 아내가 돌아오길 바라는 남편들에게 .. (7) 비공개닉네임 7125
1990 결혼26년된 남편이 자유롭게 살고싶답니다. (2) 비공개닉네임 2857
1989 정말 잡고싶어요 (5) 알고싶어요 2531
1988 핸드폰 녹음 어플도? (1) 알고싶어요 2422
1987 휴대폰 통화?카톡 내용확인 (4) 알고싶어요 3502
1986 비참합니다. (4) 비공개닉네임 3336
1985 아는척을 해야할까요 말아야 할까요 (4) 이찌해야하나 3053
1984 무서운 아내. . 왜이렇게. . 3472
1983 집에서 대박 성공한 후 달라진 남편 (3) 호박넝쿨 2980
1982 남편의 비상식적인 농담을 평가해주세요 (1) 혼돈녀 2424
1981 그냥 보내주세요 ~~Out of sight, out of mind. (5) 아픈사랑 2694
1980 저도 방법 좀... (2) 정용희 1940
1979 마누라 외도 (3) 아롱이 43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