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전체
  • 이유없이싫음
  • 권태기
  • 집착/의심
  • 바람
  • 과거문제
  • 약속부분
  • 성격부분
  • 연락문제
  • 취미문제
  • 잠수/실종
  • 경제력/비젼
  • 과소비
  • 집안환경
  • 궁합
  • 학벌
  • 종교
  • 외모부분
  • 스킨쉽
  • 표현력
  • 가족문제
  • 지인문제
  • 직장동료
  • 온라인만남
  • 짝사랑
  • 미팅
  • 소개팅
  • 호감관심
  • 고백
  • 데이트
  • 이벤트/선물
  • 폭행/폭언
  • 성관계
  • 유흥관련
  • 유부남/유부녀
  • 동성애
  • C.C
  • 장거리
  • 나이차이
  • 첫사랑/옛애인
  • 연상연하
  • 삼각관계
  • 군대
  • 유학
  • 장애
  • 지병
  • 죽음
  • 사건사고
  • 도박
  • 이혼
  • 이별
  • 아내vs남편
  • 결혼/친정/시집
  • 임신/육아/출산
  • 운명
  • 인연
 
목록 글쓰기
글 읽기
기억을 지우는 법
작성자 그래도 (183.99.X.39)|조회 3,616
http://wetoday.net/bbs/board.php?bo_table=love&wr_id=14880 주소복사   신고
2년 지났내요. 아직도 지옥입니다. 한달에 한번씩 끓어오르는 분노에 폭발합니다. 비난하고 욕하고...아내에게 분풀이 합니다. 둘이 가정 포기하고 같이 살겠다 맹세까지 하고선 걸린 후에는 애들 같이 키우는게 진심이라하고...너도 나한테 결혼 전부터 모진짓 많이 했으니 한번 용서해 달라하고...그러려 마음 먹어도 7년간 있었던 일을 다 털어 놓은게 아닌지라 아직도 못 미덥고 아직도 분하고...차라리 그 새끼 찾아 가지 왜 다시 들어와서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게 만드는지...한달이나 7년이나 바람은 바람이지 뭐가 다르냐하고...애들 때문에 이걸 덥고 가야하나요? 제 잘못이 있었기에 저도 다시 해보려 했지만 (제가 모질게 했습니다)...용서란거 인간 중에 할 수 있는 사람 몇 안되는거 같군요 ㅎㅎ 내 상처가 더 큰것처럼 내가 더 당한것처럼 느껴지는 이 찌질함이란 ㅎㅎ 어떻게 극복해야 하나요? 년놈들 쳐죽여도 안풀릴 것 같은데...어떻게 잊을 수 있을까요? 아는 사람 없습니까?


http://wetoday.net/bbs/board.php?bo_table=love&wr_id=6566&sfl=wr_subject%7C%7Cwr_content&stx=7%EB%85%84&page=2
윗글  아랫글 
Ad 배너광고
부부체크 - 성관계 유무 1분만에 즉석에서 확인   www.bubucheck.com
절대! 가짜 상품을 주의하시길 바라며, 부부체크는 국내유일 수사기관 조사시 협의없음을 인정!
조이바이스 - 초소형, 녹음기 / 위치추적기   www.joybuys.co.kr
초소형 위치추적기와 녹음기 / 특히 차량용 녹음기 전문 판매점! 실무경험 풍부한 노하우 전수!
통화내역, 카카오톡 내용, 문자내용 확인이 가능   joybuys.co.kr/page/page_html.php?html=kaka
쉽고 빠르게 확인이 가능하며, 절대 불법적인 방법이 아니며 합법적인 방법입니다. 법원증거용 제출도 가능함
이혼상담 카페 [법돌이] - 이혼전담변호사   cafe.naver.com/sjs986
상간녀, 상간남 위자료 청구소송, 이혼소송, 재산분할, 배우자 버릇 고치기!!
  • 덧글
  •  |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제될수 있습니다.
지우개보다는 멀어지세요~
 112.140.X.242 답변 삭제
밑에 글이랑 다른건 한가지 입니다.
근데 더 중요한것은 [거짓말을] 한다는 겁니다.
누가 뭐래도 절대 답이 없다구 생각하는 1인 입니다.

예전글에 본인 과오를 서스럼없이 인정하는 모습 아주 좋은 모습입니다.
그런데도 개인적으로 볼때는 두사람은 관계개선이 어렵다구 봅니다.
한사람은 글쓴데로 분노 조절장애가 있구,또 한사람은 여자인데 거짓이 몸에 베어 있습니다.
핑계랑 거짓을 일삼는것은 전혀 다른 문제입니다.

부부상담 제대로 성심성의껏 받아보시구 개선의지가 둘다 없을때는 헤어지는게 행복이며,
그게 자녀를 위하는 길이라구 생각합니다.
그리고 다 키우신 입장에서 자녀 의사에 맡기고 따로 사는게 맞다구 봅니다.
같이 사는 이유는 딱, 한가지입니다. 말 안해도 잘 아시리라.....

그런 삶에 대해서 잘 알구 있는 입장에서 써드렸습니다.
춥다.
 220.85.X.209 답변 삭제
님의심정 충분히 알것같습니다.
2년이란 시간동안 얼마나 괴로웠을지도 상상이 갑니다.하지만 님이 이혼을 선택하지않고 아내를받아들인데에는 그만한 이유가 있겠지요.7년간의 일을 다 얘기했든 안했든 중요한건 지금바로.현재입니다.아내는 현재 어떤지요.아이들을위해,가족을위해 노력하는지요.노력하는데 님이 과거에서 못벗어나는것인지요.모든것을 알수는 없지만 지금님을 괴롭히는건 자신의 생각이지요.기억을 지울수만 있다면..그것이 맞습니다. 자신도모르게 드는 과거의 기억들이 자신을 괴롭히고 있는것이지요. 그럴때 제가 생각을 전환시키는 방법은 알아차림입니다..아.내가 또 힘든생각을 하고있구나,스스로 알아차리고 빨리멈추고 생각을 바꾸는..그리고 이해하는 마음을 내는것입니다..반복해서 연습하다보면 빨리 그런 괴로운 생각속에서 벗어날수 있게됩니다.
지금 현재 자유롭고 행복하시기를 바랍니다.
김흥준
 67.82.X.228 답변 삭제
바람둥이들때매 힘든거 그만하고 차라리 혼자사는게나음
김영*
 14.43.X.179 답변 삭제
역시 여자가 바람나면 그냥 바로 이혼하고 얘들키우면서 혼자사는게 답인 듯 하네여
아마도 7년간의 아내의 외도가 평생토록 님을 괴롭힐 겁니다. 1~2년도 아니고 7년이란 세월을 님을 철저히 속이고 외도를 저질러온 아내입니다. 앞으로도 바람 안핀다는 보장없지요..저랑은 지금이라도 이혼하겟네요
목록 이전글  다음글 
 
TOTAL 2,170개 글쓰기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공지 위투데이 게시물/댓글에 특정업체 광고할 경우 강력한 조치를 취합니다. (5) 위투데이 112228
공지 이혼전담 법돌이카페를 소개 합니다. 위투데이 101752
1990 결혼26년된 남편이 자유롭게 살고싶답니다. (2) 비공개닉네임 2743
1989 정말 잡고싶어요 (5) 알고싶어요 2471
1988 핸드폰 녹음 어플도? (1) 알고싶어요 2282
1987 휴대폰 통화?카톡 내용확인 (4) 알고싶어요 3343
1986 비참합니다. (3) 비공개닉네임 3223
1985 아는척을 해야할까요 말아야 할까요 (4) 이찌해야하나 2944
1984 무서운 아내. . 왜이렇게. . 3347
1983 집에서 대박 성공한 후 달라진 남편 (3) 호박넝쿨 2864
1982 남편의 비상식적인 농담을 평가해주세요 (1) 혼돈녀 2340
1981 그냥 보내주세요 ~~Out of sight, out of mind. (5) 아픈사랑 2599
1980 저도 방법 좀... (2) 정용희 1888
1979 마누라 외도 (3) 아롱이 4132
1978 아내의 초등동창 처리하는 강력한 방법좀 알려주세요. (3) 밸도없는 병신 3400
1977 핸펀 (1) 피눈물 2008
1976 저희 아빠얘기입니다... (1) 세드데이 2115
1975 이런여자를 어떻게 해야할까요? 앞집대학생과 그런관계인 아내를 (16) 미치기직전 6086
1974 바람난아내를 한번용서 해야할까요 (4) 그냥그래요 4935
1973 어떻게해야할까요 (3) 살고잡다 2036
1972 아내에게 남자가 있는데 어떻게할까요? (3) 우째야스까 3037
1971 집나간 아내좀 찾아주세요 (2) 살고잡다 2096
1970 평소 다정다감하고 가정적인 신랑입니다. (4) 찌니 3625
1969 아내의 외도 (2) 비공개닉네임 3746
1968 사랑없는 결혼생활하시는 분들, 어떠세요? (4) 헤이데이 3397
1967 위치어플 (2) 가을 2221
1966 와이프가 외도 중인 거 같습니다. (7) 복수다복수 5203
1965 일일히.. (1) 무우 1768
1964 두달전쯤 (1) 무우 1890
1963 2년 하고 반이 흘러 갔어요... (1) 그땐 2478
1962 기억을 지우는 법 (4) 그래도 3617
1961 40대에 이런 아픔에. (2) 배신이네요 37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