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전체
  • 이유없이싫음
  • 권태기
  • 집착/의심
  • 바람
  • 과거문제
  • 약속부분
  • 성격부분
  • 연락문제
  • 취미문제
  • 잠수/실종
  • 경제력/비젼
  • 과소비
  • 집안환경
  • 궁합
  • 학벌
  • 종교
  • 외모부분
  • 스킨쉽
  • 표현력
  • 가족문제
  • 지인문제
  • 직장동료
  • 온라인만남
  • 짝사랑
  • 미팅
  • 소개팅
  • 호감관심
  • 고백
  • 데이트
  • 이벤트/선물
  • 폭행/폭언
  • 성관계
  • 유흥관련
  • 유부남/유부녀
  • 동성애
  • C.C
  • 장거리
  • 나이차이
  • 첫사랑/옛애인
  • 연상연하
  • 삼각관계
  • 군대
  • 유학
  • 장애
  • 지병
  • 죽음
  • 사건사고
  • 도박
  • 이혼
  • 이별
  • 아내vs남편
  • 결혼/친정/시집
  • 임신/육아/출산
  • 운명
  • 인연
 
목록 글쓰기
글 읽기
두달전쯤
작성자 무우 (221.139.X.85)|조회 1,950
http://wetoday.net/bbs/board.php?bo_table=love&wr_id=14899 주소복사   신고
남편과 주말부부인데
한동안 엄청잘해주더니 업체 여직원이랑둘이술마시다
바래다준다면서 택시잡아줘도 끝까지안가고
남편오피스텔까지 따라가더군요 남편은 거기까지 따라온
여자에게 들어가자했구요
두시간동안 스마트폰이 눌려져 다들었고
녹음했어요 다행인지 불행인지..
그날은 끝까진 안갔고(같이사는분이 아직안들어와서 여자가 불안해했어요) 들었는지몰랐을땐 또저를 의부증
정신병자로 몰았어요 녹음다됐다하니 인정했구요

두달동안 한번씩 화날때 몇번화냈지만 주말부부라
많이도안했는데 자살하고싶다며 우울증걸리겠다네요
몇시에들어가는지 자는지 술먹는지 두달전보단 제가 예민하게 굴긴했지만 만나면 티안냈습니다

어제는 친구집에 놀러갔다 본인사는집에 멀어못가찜질방간다더니 친구가 계산해주며 안마방에서 안마받고잤다네요
들어갔을땐 자는척연기했구요 아침에 퇴폐 이런곳아니라며 당당하다고 홧병도 정신병이라고 성격이상해서 조금만이라도 잘못하면 그런식으로 잡아먹을듯 하면 주위에 아무도없을거라며 이러네요..저도 착한성격아니지만 그동안 남편어깨짐덜어주려 갓난장이 안고 일다니며 혼자 애키우며 견디고있는데 할거다하고 적반하장이네요 희생이란말도 이젠우습네요..
24시 안마방에서 자고올수있나요?새벽두시에 들어간다곤해도 그시간에 건전하게 안마만 해주나요
의심하는 제가 정신병이라는데 정말 제가미쳐가고있는지..뭐가 정상인지도 이제 헷갈리네요..전 어떻게 해야할까요........
윗글  아랫글 
Ad 배너광고
부부체크 - 성관계 유무 1분만에 즉석에서 확인   www.bubucheck.com
절대! 가짜 상품을 주의하시길 바라며, 부부체크는 국내유일 수사기관 조사시 협의없음을 인정!
조이바이스 - 초소형, 녹음기 / 위치추적기   www.joybuys.co.kr
초소형 위치추적기와 녹음기 / 특히 차량용 녹음기 전문 판매점! 실무경험 풍부한 노하우 전수!
통화내역, 카카오톡 내용, 문자내용 확인이 가능   joybuys.co.kr/page/page_html.php?html=kaka
쉽고 빠르게 확인이 가능하며, 절대 불법적인 방법이 아니며 합법적인 방법입니다. 법원증거용 제출도 가능함
이혼상담 카페 [법돌이] - 이혼전담변호사   cafe.naver.com/sjs986
상간녀, 상간남 위자료 청구소송, 이혼소송, 재산분할, 배우자 버릇 고치기!!
  • 덧글
  •  |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제될수 있습니다.
노력 해보세요~~~
 112.140.X.242 답변 삭제
거두절미하고 한가지만 말해드리고 싶네요.
글쓴이도 어느정도는 원래는 아는 얘기지만 잊구 있었던 사실에 관한겁니다.

부부가 주말이던 한달이던 며칠이던 떨어져 살아도 문제없는 부부도 있습니다.
그러나, 문제가 이미 생겨났는데도 불구하구 계속 떨어져 지낸다구 한다면
답은 거의 90% 이상의 아주 높은 확률로 없습니다.

우선 별거를(이게 바로 일종의 별거입니다;) 해소하지 않구
기타 여러가지의 핑계를 될수도 있을겁니다.

모두 각자의 삶이 있을거구 개개인의 논리랑 가치관은 다르기 마련이지만,
저는 별거가 해소되지 않는다면, 어렵거나 아주 길게 가는것에 한표 던지겠습니다.

뭐가 끝난게 있거나;
혹시 유리잔이라도 바닥에 떨어졌습니까...
목록 이전글  다음글 
 
TOTAL 2,189개 글쓰기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공지 위투데이 게시물/댓글에 특정업체 광고할 경우 강력한 조치를 취합니다. (45) 위투데이 113947
공지 이혼전담 법돌이카페를 소개 합니다. 위투데이 103496
2009 노노 (1) 힘내시고 잘판단 하세요 100세인생 1831
2008 남편이일이라며 도우미.성매매알선을하고만나고다녀요 (1) 여자1 2331
2007 아내가 아닌 다른 사람에게 자꾸 마음이 갑니다 (4) 보푸라기 5359
2006 병인을 고쳐야합니다 (2) 사치 2007
2005 신혼입니다. (5) 나를사랑하자 2648
2004 이런 여자랑 살아야 하나요 (3) 칸토라 4427
2003 남편의 별거요구 (1) 멧돌 2102
2002 남편의 별거요구 (7) 멧돌 2357
2001 아내의 불륜으로 이혼소송 중입니다. (1) 꼬꼬마아빵 3707
2000 아주 기본적인거 부터 (1) 비공개닉네임 2486
1999 3년전 남편의 외도로 이곳을 찾곤했었습니다. (2) 흠... 3491
1998 아내의 외도 후 (4) ㅇㄹ 5479
1997 나이값못하는 아저씨들 (1) 미친개 2308
1996 저의 개년 외도 징후와 행태입니다 (3) 너넨뒤졌어 6128
1995 위치추적어플 (2) 둥오 3356
1994 한번만 바람피우는 남자 세상에 있나요? (7) 힘듦 4196
1993 이런 여자랑 어떻게 할까요? 가면을 벗기고 싶다 (3) 비공개닉네임 3901
1992 똑같은벌 (2) 2171
1991 바람난 아내가 돌아오길 바라는 남편들에게 .. (7) 비공개닉네임 7140
1990 결혼26년된 남편이 자유롭게 살고싶답니다. (2) 비공개닉네임 2860
1989 정말 잡고싶어요 (5) 알고싶어요 2535
1988 핸드폰 녹음 어플도? (1) 알고싶어요 2430
1987 휴대폰 통화?카톡 내용확인 (4) 알고싶어요 3513
1986 비참합니다. (4) 비공개닉네임 3345
1985 아는척을 해야할까요 말아야 할까요 (4) 이찌해야하나 3059
1984 무서운 아내. . 왜이렇게. . 3477
1983 집에서 대박 성공한 후 달라진 남편 (3) 호박넝쿨 2984
1982 남편의 비상식적인 농담을 평가해주세요 (1) 혼돈녀 2427
1981 그냥 보내주세요 ~~Out of sight, out of mind. (5) 아픈사랑 2696
1980 저도 방법 좀... (2) 정용희 19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