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전체
  • 이유없이싫음
  • 권태기
  • 집착/의심
  • 바람
  • 과거문제
  • 약속부분
  • 성격부분
  • 연락문제
  • 취미문제
  • 잠수/실종
  • 경제력/비젼
  • 과소비
  • 집안환경
  • 궁합
  • 학벌
  • 종교
  • 외모부분
  • 스킨쉽
  • 표현력
  • 가족문제
  • 지인문제
  • 직장동료
  • 온라인만남
  • 짝사랑
  • 미팅
  • 소개팅
  • 호감관심
  • 고백
  • 데이트
  • 이벤트/선물
  • 폭행/폭언
  • 성관계
  • 유흥관련
  • 유부남/유부녀
  • 동성애
  • C.C
  • 장거리
  • 나이차이
  • 첫사랑/옛애인
  • 연상연하
  • 삼각관계
  • 군대
  • 유학
  • 장애
  • 지병
  • 죽음
  • 사건사고
  • 도박
  • 이혼
  • 이별
  • 아내vs남편
  • 결혼/친정/시집
  • 임신/육아/출산
  • 운명
  • 인연
 
목록 글쓰기
글 읽기
제가 의처증인가요..
작성자 아제발그러지않앗으면 (223.62.X.232)|조회 2,176
http://wetoday.net/bbs/board.php?bo_table=love&wr_id=17084 주소복사   신고
아마 긴글이될지 모르겟습니다.
때는 군복무를 하던시절입니다. 10월 초 휴가를 나와서 한창 춤추는게 재밋고 서울을 처음구경해서 신나게 홍대에서 유명한 클럽에 갔습니다. 춤추다 보니 되게이쁜 여자가 다가오더군요. 그녀는 현 제여친입니다. 같이 춤을추고 먼저 키스를 하고 자리로가서는 성기까지 만지더군요 그때 저는문화충격과동시에 본능을 억제할수없어 그녀가하는대로 뒀습니다.
당시 그녀는 스무살이엿고 대학실습체험? 도중 친구들과
몰래나온것이라 잠자리까지 가질못 햇습니다
연락처를주고받고 당시 군복무가 얼마남지않아
두달간연락을주고받고 전역뒤 사귀게되었습니다
물론 잠자리도 가졌구요. 저는 집이 부산이고
그녀는 서울 천호동 토박이입니다
엄청난 장거리 연애가 되버렷죠
그래도 사랑의 힘으로 제가 항상 서울까지 갔습니다.
이제 4월이니 사귄지 3달조금 넘어가고잇군요.
요즘들어 자꾸 여자친구의 과거가 신경쓰입니다.
잘놀기로알아주는 호텔관광과 에다가..
아는언니가 클럽md라 게스트입장..
저와사귀기전까지 클럽을 자주갔었고
술도 좋아하는성격입니다.
게다가 남자와의 잠자리가 저와처음이랍니다.
하지만 잠자리를 가져봣고
허무맹랑한 말들일지몰라도
첫경험은 처녀막이 늘어나거나 찢어지고
또한 잘 들어가지두않는다더라구요
약한 선혈도 잇다고 알고잇구요
하지만 아주 스무스하게 잘들어갔었습니다.
아주격한운동을하지않는이상 처녀막도 잘안 파열된다고 알고잇고요..처녀막은 그렇다치고..
그녀의 태도입니다...그런여친의 성격도알기에
클럽은절대안된다 싫다노래를불럿는데도 불구하고
저에게 가도되냐고 물어보앗다는겁니다 . 일단 너무 화가나지만
남자랑 안놀거라는조건과 1시간간격으로 카톡하라는 조건에.. 바보같이 보네줫습니다 . 결과적으로 그날 어떤일이잇는진 모릅니다 그리고 제가 불안해하면 뭐가 그렇게 불안하냐는 식입니다. 심지어 울면서 너무속상하다고 울분을 토해내고 의심한다는게 너무속상하답니다..
최근에 그런문제들로 크게싸우고 분위기가 안좋을쯤
여친의 카톡대화명이 end and로 바꼇다가
evael로 바뀌는겁니다 끝..그리고시작 이라는 뜻.. 급하게다시바뀐 evael이란 단어도 검색해도 도통 없는단어더라구요 발음 해보면 이배일 에배일 등 발음되는데 이별..을 발음하고싶언던게 아닌지 생각들더라구요 안좋은 감을 느끼며 바로 물어봣죠 그러나 뭐가문제냐는등 왜또그러냐 저게꼭너한테한말이냐 등 오히려 그렇게 화를내고 같이찍은 사진까지 기본프로필로바꿔버리더군요 다음날 전화를해서 이것저것 따지고 그러다가 서로이해를못한다는둥 결국 그녀는 차갑게 이별을 통보햇고 이틀뒤 장문의 카톡으로 다시 붙잡더군요. 저는 그녀를 믿고싶고 아직사랑하기에 받아들엿고 서로 안맞는부분을 노력하자는 분위기입니다 하지만 좀처럼 좁혀지지않습니다 제가 의심병인것마냥 말하고 게다가 저랑 있을땐 학생회핑계로 폰을자주보고 다시 떨어져잇을땐 연락을잘안받습니다. 아는언니와 카페엿다고 카톡을못하고 시험기간이라 전화한통도 못하고 저로썬 이해가되지않습니다 나의 애인 사랑하는연인이 불안해하고 그런말을한다면 어떤사람 어떤언니를 만나든 전화를걸어줘서 안심을 시켜준다거나 카톡답장을 잘해주지않을까요? 그리고 핸드폰 사진첩을 서로보다가 전썸남?이라주장하는 남자의 사진한장도 들켯구요 사진이많다보니 지우는걸 깜박햇다 친구들이 놀릴려고 보낸거엿다. 그렇게 말을해버리고 사진첩 보기전에도 보여주길꺼려햇습니다.. 내사진첩은 당당하게 요구하면서.. 제가 문제인가요? 서로의 문제라고 서로 이해를못하는거라고 그녀는 말합니다 하지만 저는.. 제문제를 만들어서 이해하려해도 도통 모르겟습니다. 또 덧붙이자면 관계시 여친은 질방구가 한번씩 있습니다. 그것또안 과거 잦은 성관계로 늘어나버린 질 때문이라고 생각이됩니다...
너무괴롭습니다. 돌이킬수없이 너무사랑하고잇어서. 헤어지지도못하고잇습니다. 전화를 제때 받은적도드물고..
항정자체 검사 같은거만 검색하고잇습니다..
차라리 여친의 과거 모두알아버리고 괴로울만큼 괴롭고 아쉬움 없이 떠나보네고싶은데 ..전 바보같지만 아직 그녀는 특이한 케이스일거다..그녀가 말한게사실이다..내가 오해하는거다..작은희망을 품고잇습니다 정말 바보같게도..
제게 문제가 잇는건가요? 형님 누님들..ㅠㅠ
윗글  아랫글 
Ad 배너광고
부부체크 - 성관계 유무 1분만에 즉석에서 확인   www.bubucheck.com
절대! 가짜 상품을 주의하시길 바라며, 부부체크는 국내유일 수사기관 조사시 협의없음을 인정!
조이바이스 - 초소형, 녹음기 / 위치추적기   www.joybuys.co.kr
초소형 위치추적기와 녹음기 / 특히 차량용 녹음기 전문 판매점! 실무경험 풍부한 노하우 전수!
통화내역, 카카오톡 내용, 문자내용 확인이 가능   joybuys.co.kr/page/page_html.php?html=kaka
쉽고 빠르게 확인이 가능하며, 절대 불법적인 방법이 아니며 합법적인 방법입니다. 법원증거용 제출도 가능함
이혼상담 카페 [법돌이] - 이혼전담변호사   cafe.naver.com/sjs986
상간녀, 상간남 위자료 청구소송, 이혼소송, 재산분할, 배우자 버릇 고치기!!
  • 덧글
  •  |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제될수 있습니다.
이동학
 221.142.X.84 답변 삭제
그 여자 행실 나빠 못 씁니다.
같이하면 계속 지옥입니다.
걍 섹파로 두시든,
맘 비우고 즐기다 버리든 하셔야지
이런류의 여자와 역기면 평생 지옥입니다.
세상에 행실 고운여자 많으니
빨리 벗어나세요.
님 스펙키우면 님에 걸맞은 여자 나타납니다.
그 여잔  믿을만한 여자가 못됩니다!
영도
 110.70.X.67 답변 삭제
여긴 자네의 연애상담 해줄만큼 한가한곳이 아니란다
목록 이전글  다음글 
 
TOTAL 2,188개 글쓰기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공지 위투데이 게시물/댓글에 특정업체 광고할 경우 강력한 조치를 취합니다. (40) 위투데이 113887
공지 이혼전담 법돌이카페를 소개 합니다. 위투데이 103443
2068 아...개같은년.... (4) 시봉 2727
2067 유부남인 몰랐다고 버티는 년을 어찌해야할까요... (6) 센과치로 2058
2066 박 뭐시기 둘 완전히 끝난건지 증거잡아야 할지 의견좀 주세요. (2) 괴롭네요. 788
2065 남편의 핸드폰에 있는 채팅앱들... (5) 아.... 1173
2064 녹음기 불법인가요? 그럼 처벌은 어떻게 되는지요 (5) 봄빠랑 1486
2063 상간녀소송과 이혼 문의드려요 (8) 현주맘 1092
2062 나쁜새끼 나하고는 외식도 안하면서... (6) 베이킹 1731
2061 남편 외도후 .. 너무 힘드네요 (2) 아무개. 1440
2060 부모님의 이혼을 생각하는 딸입니다 (8) 가을이 1352
2059 외도 용서 너무 힘드네요 (8) 비공개닉네임 1933
2058 이혼을 결심했어요 법인회사 주식 재산분할 문의드립니다 (2) 베이킹 883
2057 지금 소송준비를 하려고해요 (3) 딸기우유 846
2056 성매매 하는 남편 어떻게 하죠.. (2) 하루 1690
2055 이런남편과 계속 살아야 할까요? (1) 몽몽 1710
2054 이 남자 뭔가요?? (3) 비공개닉네임 954
2053 신랑 외도... (2) 봉봉 1143
2052 술마시고 안들어오는 남편.. 답답다 907
2051 아내가 외도중입니다. 이혼을 할지 말아야 할지 고민입니다. (14) soso 4612
2050 아내가 잠자리를 거부합니다. (2) 깜장눈 1872
2049 남편이 성매매한 영상을 동영상으로 찍은걸 봤습니다. (1) 깽깽 1555
2048 아내 외도 용서 가능할까요? (7) 고민중 2693
2047 남편이 절 의부증으로 병원에 쳐넣고 바보만들어놨어요 (1) 바로 1075
2046 간통 증거가 될까요 (7) 그런식인가 1504
2045 아내가 제가 불편하다네요 .. (5) 비공개닉네임 2330
2044 아내가 돌아올까요 (2) 그런식인가 1918
2043 바람핀놈이 성내는 이유가 무엇인가요? (3) 비공개닉네임 2530
2042 실수라고 말하는 남편.. (9) 비공개닉네임 2271
2041 헤고지고 개구재이 1298
2040 남편이 관계를 안하네요.. (9) 후니마밍 3696
2039 바람난 년 복수 (8) 세월가도 30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