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전체
  • 이유없이싫음
  • 권태기
  • 집착/의심
  • 바람
  • 과거문제
  • 약속부분
  • 성격부분
  • 연락문제
  • 취미문제
  • 잠수/실종
  • 경제력/비젼
  • 과소비
  • 집안환경
  • 궁합
  • 학벌
  • 종교
  • 외모부분
  • 스킨쉽
  • 표현력
  • 가족문제
  • 지인문제
  • 직장동료
  • 온라인만남
  • 짝사랑
  • 미팅
  • 소개팅
  • 호감관심
  • 고백
  • 데이트
  • 이벤트/선물
  • 폭행/폭언
  • 성관계
  • 유흥관련
  • 유부남/유부녀
  • 동성애
  • C.C
  • 장거리
  • 나이차이
  • 첫사랑/옛애인
  • 연상연하
  • 삼각관계
  • 군대
  • 유학
  • 장애
  • 지병
  • 죽음
  • 사건사고
  • 도박
  • 이혼
  • 이별
  • 아내vs남편
  • 결혼/친정/시집
  • 임신/육아/출산
  • 운명
  • 인연
 
목록 글수정 글삭제 글쓰기
글 읽기
이런남편과 계속 살아야 할까요?
작성자 몽몽 (121.162.X.79)|조회 1,807
http://wetoday.net/bbs/board.php?bo_table=love&wr_id=18964 주소복사   신고
결혼 17년차이고 두자녀가 있습니다.
연애 2년을 해고 결혼했고요 연애시절에도 좀 무심한 사람이긴했습니다. 술을 좋아하진 않지만 게임과 친구들과 어울리는걸 무지 좋아 합니다. 아이들이 생긴 이후에도 변함이 없았구요 친정엄마와 같이 살았는데 저는 아빠역할 친정엄마는 엄마 역활 남편은 하숙생처럼 살았습니다. 친엄마가 돌아 가신후 짝은 잃은 기러기처럼 전 혼자 외롭더군요 그때도 남편은 친구들과 아울리기 바빴고요 일과 가정살림을 도움도 다하려니 몸도 마음도 지치더군요 그래서 운동을 시작했습니다. 어느정도 위안은 되더근요 위에 상황설명이 길었네요. 2년전부터 남편은 3교대 근무를 합니다. 아침에 출근하면 다음날 아침에 퇴근하고 다음날 하루는 쉬지요 그 출근하는 하루동안은 전화 톡 일절 없습니다. 제가 톡하면 응 아니등 단답형이고요. 아이들 한테도 물론이고요 일이 바빠서 일거라 생각 했지만 바쁠때는 한두시간 반짝이고 다른시간엔 사무실에서 영화 다운 받아 본다더군요. 집에와서는 자고 저녁엔 친구들과 놀러 나갑니다. 부부관계도 근일년은 없었구요 각방도 일년 넘은것 같습니다. 아이들도 아빠를 낮설어 합니다. 아이들이 엄마는 여자인생으로는 불행해 보인다는 말까지 하더군요 계속 이 결혼 생활을 유지 해야 할까요? 이사람 저한테 관심은 있는걸까요??
윗글  아랫글 
Ad 배너광고
부부체크 - 성관계 유무 1분만에 즉석에서 확인   www.bubucheck.com
절대! 가짜 상품을 주의하시길 바라며, 부부체크는 국내유일 수사기관 조사시 협의없음을 인정!
조이바이스 - 초소형, 녹음기 / 위치추적기   www.joybuys.co.kr
초소형 위치추적기와 녹음기 / 특히 차량용 녹음기 전문 판매점! 실무경험 풍부한 노하우 전수!
통화내역, 카카오톡 내용, 문자내용 확인이 가능   joybuys.co.kr/page/page_html.php?html=kaka
쉽고 빠르게 확인이 가능하며, 절대 불법적인 방법이 아니며 합법적인 방법입니다. 법원증거용 제출도 가능함
이혼상담 카페 [법돌이] - 이혼전담변호사   cafe.naver.com/sjs986
상간녀, 상간남 위자료 청구소송, 이혼소송, 재산분할, 배우자 버릇 고치기!!
  • 덧글
  •  |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제될수 있습니다.
연애천재
 110.70.X.209 답변 삭제
우선 친구들이 신랑을 놔주던가, 신랑이 친구들과 만남을 덜 갖던가 해야겠네요. 하지만 쉽지 않죠. 아내께서 신랑 스타일에 상당히 많이 리드당하고 있군요.

친구를 만난다고 나갔는데 늦는다. 전화가 부재중이다.
연속해서 하지마시고 10분 15분 간격으로 두 번 정도 한 다음에 아예 하시질 말길 바랍니다. 나중에 전화가 오면 태연하게 받고 끊으세요.
그리고 기회가 생긴다면 몇 번씩 신랑 친구분들에게 간접적으로 불만의 어필을 해야합니다.  신랑 분이 밖에서 친구를 만나든 그게 아니었든, 주위 친구들에게 불만이 있다는 어필을 조금씩 해준다면, 신랑과 친구분들은 때론 친구들끼리만 밖에서 얘길 나누죠. 나중엔 친구들이 신랑을 조금씩 멀리하기도 합니다. 혹여 내키지 않는다해도 시댁으로 안부와 관심도 꾸준히 드리세요.

이상하게 들릴지 모르겠지만 사람도 식물이나 동물과 비슷합니다.
상대를 고치려 하면 할수록 힘만 빠집니다. 그 노력으로 나의 모습이나 태도, 상대방의 주위 환경에 변화을 줘야합니다. 더 늦기 전에.
목록 이전글  다음글 
 
TOTAL 2,210개 글쓰기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공지 위투데이 게시물/댓글에 특정업체 광고할 경우 강력한 조치를 취합니다. 위투데이 160705
2120 여자분들 조언 부탁드립니다 (6) 사랑의법서 2456
2119 아이를 시댁에다가... (3) 첫아 1304
2118 남편의외도 (3) 지혜 2681
2117 어떻게 고쳐야할까요? (1) 한국사람 1542
2116 부부관계 (4) Pt 3645
2115 바람피는 남편에게 보복하는법. (5) 김유미 3370
2114 아내의 외도로 예전에 글올렸던 사람이에요 (5) 유누유누 3914
2113 아내 외도 (5) 불꽃청춘 4126
2112 남편이 사귀던 여자친구 (3) 믿고싶습니다 2319
2111 협의이혼하려고 해요,,, (2) 첫아 1637
2110 용서가 힘드네요 (4) 밀죠 2350
2109 댓글좀많이달아주세요 (3) 인생휴 943
2108 카카오톡비밀번호 풀기 (6) 연미 3713
2107 고민이많습니다. (3) 인생휴 1114
2106 외도라ㅎ (3) 1792
2105 외도라는게,, 이유(불화)없이도 가능할까요? (5) 비공개닉네임 3247
2104 정말..너무힘듭니다 (6) 첫아 1949
2103 답답하네요. (2) 그냥싫다 965
2102 그냥 먹먹하기만 하네요 (3) 그냥아무말 1640
2101 남편의 밤문화 (3) 꿀개미 2067
2100 이혼을 하시 싫어 두번을 용서해 줬는데...소송 해야겠네요... (4) 또치 2142
2099 상간녀 혼내는 방법‥ (2) 애녹 1920
2098 모텔cctv문의드립니다 (7) 하랑마미 2549
2097 남편의 바람 증거잡아야하는데 도움좀 주세요 (3) 공주엄마 1707
2096 별거중인데요 아이를 못만나게 할 수있나요?? (5) 치즈 1377
2095 별거 (2) 모르쇠 1000
2094 핸드폰 복구비용 (4) 구름 1686
2093 상간녀를 고소하지말고 남편을 고소하십시오 (9) Q 1841
2092 복잡한 문제가 아닙니다. (2) 이유 1060
2091 (4) 모르쇠 9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