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전체
  • 이유없이싫음
  • 권태기
  • 집착/의심
  • 바람
  • 과거문제
  • 약속부분
  • 성격부분
  • 연락문제
  • 취미문제
  • 잠수/실종
  • 경제력/비젼
  • 과소비
  • 집안환경
  • 궁합
  • 학벌
  • 종교
  • 외모부분
  • 스킨쉽
  • 표현력
  • 가족문제
  • 지인문제
  • 직장동료
  • 온라인만남
  • 짝사랑
  • 미팅
  • 소개팅
  • 호감관심
  • 고백
  • 데이트
  • 이벤트/선물
  • 폭행/폭언
  • 성관계
  • 유흥관련
  • 유부남/유부녀
  • 동성애
  • C.C
  • 장거리
  • 나이차이
  • 첫사랑/옛애인
  • 연상연하
  • 삼각관계
  • 군대
  • 유학
  • 장애
  • 지병
  • 죽음
  • 사건사고
  • 도박
  • 이혼
  • 이별
  • 아내vs남편
  • 결혼/친정/시집
  • 임신/육아/출산
  • 운명
  • 인연
 
목록 글쓰기
글 읽기
부모님의 이혼을 생각하는 딸입니다
작성자 가을이 (112.173.X.227)|조회 1,537
http://wetoday.net/bbs/board.php?bo_table=love&wr_id=18988 주소복사   신고
아버지를 아버지라고 부르고싶지 않네요
정말 오래전부터 두분은 같은일을 해왔고 지금도 같이 일을 하십니다
집안일은 어머님이 다 하시고 아빠는 가게일도 거의 안하며 집안일도 안하세요
얼마전 아빠의 이상한 행동으로 핸드폰을 보게 되었어요. 정말 충격에 빠져 말도 못할 문자들을 봤습니다
내용은 니 . . 을 빨고싶다. 다음에는 잘 . 아줘라 등 입에도 담지못할 문자들입니다.개새끼 욕이 나오네요
어릴적부터 심한 욕과 엄마를 무시하는 행동 물건을 깨부수는 행동등 정말 엄마는 어떻게 참느냐며 물어 보기도 했지만
니네들 때문에 참고만 산다고 하셨네요. 불쌍한 엄마...

아빠가 외도를 하고 있다는 것을 친가 가족들이 다 알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쉿쉿 거리는 겁니다. 정말 친가 근처도 가기싫어요. 그러면서도 엄마한테 쌍욕을 퍼붓고 제가 이사실을 엄마에게 말해서 엄마가 따지면 폭행이 이루어 질까도 두렵습니다

한때는 엄마가 이혼을 하자고하니 미안하다 잘못했다 경제권을 니가 다 가져가라 식으로 말을 하셨다는데
일주일도 안가 똑같은 사람이 되어가는 아빠 같지도 않은 인간입니다

내년이면 저도 성인이 되는데 정말 남자친구를 만나서 미래를 준비하는 것 조차도 두렵고 사귀기도 두렵습니다
어떻게 해야 할까요 도와주세요ㅜㅜ

법돌이라는 카페에 문의를 해봤는데 엄마가 많이 유리하다고는 하고 소송을하면 위자료도 받을 수 있다고 하네요
엄마랑 외할머니한테 말해서 진짜 소송을 해야되나요?
다시한번 도와주세요~
윗글  아랫글 
Ad 배너광고
부부체크 - 성관계 유무 1분만에 즉석에서 확인   www.bubucheck.com
절대! 가짜 상품을 주의하시길 바라며, 부부체크는 국내유일 수사기관 조사시 협의없음을 인정!
조이바이스 - 초소형, 녹음기 / 위치추적기   www.joybuys.co.kr
초소형 위치추적기와 녹음기 / 특히 차량용 녹음기 전문 판매점! 실무경험 풍부한 노하우 전수!
통화내역, 카카오톡 내용, 문자내용 확인이 가능   joybuys.co.kr/page/page_html.php?html=kaka
쉽고 빠르게 확인이 가능하며, 절대 불법적인 방법이 아니며 합법적인 방법입니다. 법원증거용 제출도 가능함
이혼상담 카페 [법돌이] - 이혼전담변호사   cafe.naver.com/sjs986
상간녀, 상간남 위자료 청구소송, 이혼소송, 재산분할, 배우자 버릇 고치기!!
  • 덧글
  •  |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제될수 있습니다.
위투데이
안녕하세요 가을이님
우선 안타까운 마음을 감출 수가 없습니다

정확한 내용은 알 수는 없지만 글만 봐도 가을이님이 얼마나 마음 고생이 있었는지 알 것 같습니다
결론을 말씀드리자면
@ 이혼사유가 되며 어머님은 아버지를 상대로 이혼 청구를 할 수 있습니다
 (위자료 청구도 같이 진행 하시면 됩니다)
@ 어머니와 아버지가 결혼 생활중 발생한 재산에 대해서도 재산분할을 청구 할 수 있습니다
@동생이 있을 시 미성년자일 경우 이혼 후 아버지에게 양육비 청구를 할 수 있습니다

덫붙여 말씀 드리자면 이혼을 하실때 친권과 양육권자를 어머니로 해 놓는 것이 좋습니다
이유는 혹시 모를 전학이나 응급상황시 친권자가 있어야 하기에 번거로움이 많습니다

답변에 도움이 되셨나요? 따님께서 어머니에게 말씀을 하시고 결정 하시면 될 듯 보입니다
가을이님 힘내시고 좋은 결과 있으시길 바랍니다
     
가을이
 219.253.X.235 답변
위투데이님 정말 감사해요ㅜㅜ 엄마에게 말해서 가능성이 있다고 당장 말해야 겠어요
희망을 잃지않고 저도 열심히 엄마를 도와줄께요 정말 감사합니다ㅜㅜ
해이로이
 115.93.X.196 답변
위투데이님 글을 보고 있다가 저도 궁굼한점이 잇어서 문의좀 드려도 될까요 저는 성인이고 아버지가 재산을 은닉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되었습니다 어쩧게해야 은닉한재산을 밝힐수있을지요 어머니는 아무것도 모르고 살림만 하신분이라 제가 나서서 해야될문제입니다 더 빼돌리기전에 가압류라도 걸고 싶어요
     
위투데이
안녕하세요 헤이로이님
재산은닉은 사실 입증을 해야 가능합니다만, 소송을 하시게 된다면 재산명시 신청으로 알 수 있습니다
법원에 재산명시 신청을 해보시길 바랍니다
우선 아버지가 쓰시는 통장이나 동산에 가압류를 먼저 걸어 놓으시는 것이 차후 은닉을 막을 수 있습니다

또한, 이혼소송시 아버지가 은닉을 한다면 재판에부에서 더욱 안좋게 볼 수 있으며 사해행위에 속해서
재산을 다른사람명의로 돌린다고 하더라도 사해행위취소송 으로 재산분할로 받을 수 있으니 큰 걱정은 안하셔도 될 것으로 보여집니다
슈넬
 180.69.X.84 답변
저도 자녀가있는 사람으로써 다시한번 생각을 가져보는 시간이 되는듯합니다
위에 따님 제 딸같아서 마음이 아픕니다
오늘 퇴근때 아이들 맛난거 사들고 가야겠네요 글쓴 따님에게는 미안합니다
     
가을이
 223.52.X.158 답변
저는 바라는거 없어요. 아빠란 사람이 엄마에게 진실로 잘 해줬으면 좋을거같아요
이제는 거짖말은 지겨워요 빨리 자유를 찾게하고 싶어요
냥이
 223.52.X.197 답변
글을 보면서 훌쩍 눈물이 납니다. 딸이 너무 안쓰럽고해서요
딸 힘내요 잘 될거예요
     
가을이
 223.57.X.38 답변
ㅜㅜ정말 잘 이겨낼 수 있을까요 고맘습니당~
목록 이전글  다음글 
 
TOTAL 2,238개 글쓰기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공지 위투데이 게시물/댓글에 특정업체 광고할 경우 강력한 조치를 취합니다. 위투데이 176055
2148 바람피는거 걸린놈 족치는법 (2) 이시발새끼 2985
2147 학생입니다 잘못 글쓰기를 눌렀는데 수정을못찾아서 (1) 학교사람 788
2146 고민있는 학생입니다.. (1) 학교사람 1021
2145 답답합니다. (3) 찡찡 1184
2144 상간남 처벌 방법 (1) 불륜피해 2461
2143 스파이앱써보신분?후기좀요.. (1) 이힝 2847
2142 답이 없는 걸까요??전 무조건 만나고 싶은데... (3) 개우울 2057
2141 아내가 바람난거같아요 (7) 오함마 3954
2140 ㅇㅇㅇ (1) 밥오 996
2139 외도를 평생 안하는 남자도 있긴 하나요?? (7) 하유 3990
2138 뭔소리냐구요 (1) 하~~참 1066
2137 룸녀랑 바람나서 이혼하자는데... (2) 죽고싶네요 2275
2136 한국남자들은 결혼하고 애낳지 마세요 (3) 이혼남 1772
2135 결혼할 남자친구가 몸캠을 해요 (6) 2033
2134 슬프기도 하네요 (1) header 1145
2133 첫사랑에게 고백하고 싶은데 그녀에게 남자가 있습니다. (1) dlgudwlr79 882
2132 애둘 아빠의 고민 마감 (4) 애둘아빠 2049
2131 애둘 아빠의 고민 애둘아빠 1412
2130 3년전 아내의 외도로 이혼한 아이들 아빠입니다... (10) 아픈사랑 4845
2129 상간남과 합의 (6) 희망그림 2570
2128 운영자님 상담 받고 싶은데 어떻게 해야되요? (1) 임현주 820
2127 자동차 번호로 주소 확인 가능 한가요? (2) 희망그림 1759
2126 상간녀 가정파괴시키기 (1) 이명자 2816
2125 이혼을 하시 싫어 두번을 용서해 줬는데...소송 해야겠네요... (2) 히터바람 2360
2124 남편 바람... (3) 가슴아파 2564
2123 바람피는 남편.. (2) 동이 2759
2122 몇년이 지나도 여전히 괴롭네요. (2) 네버어게인 3183
2121 궁금해서 문의 드립니다. (6) 낭만고양이 1367
2120 여자분들 조언 부탁드립니다 (6) 사랑의법서 2628
2119 아이를 시댁에다가... (3) 첫아 13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