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전체
  • 이유없이싫음
  • 권태기
  • 집착/의심
  • 바람
  • 과거문제
  • 약속부분
  • 성격부분
  • 연락문제
  • 취미문제
  • 잠수/실종
  • 경제력/비젼
  • 과소비
  • 집안환경
  • 궁합
  • 학벌
  • 종교
  • 외모부분
  • 스킨쉽
  • 표현력
  • 가족문제
  • 지인문제
  • 직장동료
  • 온라인만남
  • 짝사랑
  • 미팅
  • 소개팅
  • 호감관심
  • 고백
  • 데이트
  • 이벤트/선물
  • 폭행/폭언
  • 성관계
  • 유흥관련
  • 유부남/유부녀
  • 동성애
  • C.C
  • 장거리
  • 나이차이
  • 첫사랑/옛애인
  • 연상연하
  • 삼각관계
  • 군대
  • 유학
  • 장애
  • 지병
  • 죽음
  • 사건사고
  • 도박
  • 이혼
  • 이별
  • 아내vs남편
  • 결혼/친정/시집
  • 임신/육아/출산
  • 운명
  • 인연
 
목록 글쓰기
글 읽기
아내의 직장동료와의 외도
작성자 옹기장이 (222.111.X.183)|조회 5,296
http://wetoday.net/bbs/board.php?bo_table=love&wr_id=28667 주소복사   신고
저희 부부는 40대초 동갑내기입니다.
결혼13년차이고 얼마전까지 아무런 문제 없이 잘 살아왔습니다.
아내가 워낙 밝은 성격이고 남,여 불문하고 두루 잘 어울리는 성격입니다.

약 3개월전..
회사업무가 많아서 금요일날 재택근무를하며 서재에서 회사업무를 하던중 아내의 노트북을 우연히 보게 됐습니다.
저희부부는 결혼초부터 현재까지 서로의 폰을 함부로 보지는 않습니다..
그래서 노트북역시 개인사생활이다보니 안보려고...했으나 카톡이 열려있었고 안방에서 문자를 누군가와 주고받는지 계속 문자가 뜨더라구요.. 별다른 관심없이 제 일을 하다가 피곤해서 커피한잔마시고 다시 서재로 와서 시간을 보니 밤 12시가 넘은시간인데도 아직도 문자를 주고받길래 ... 그래도 별관심없이 일하고 새벽 2시쯤 이제 자려고 일을 마치다가..아내의 노트북이 생각나서 꺼주려고 했습니다.
갑자기 읽고싶더군요...그녀의 사생활이...
그렇게 판도라의 상자를 열게 됐습니다..
누군가와 나눈 메시지에 보고싶다..사랑해,,자기야....등등
제눈을 의심했고 세번,네번을 읽었습니다.
약 400일이됐고, 상대방 놈 역시 유부남...

석가탄신일에 친한언니와 둘이 골프치러 제주도간다고 1박으로..허락해줬습니다..
저는 골프를 치지않기에... 그냥 약간의 좀 꺼리낌은 있으나...허락했습니다...
그런데 골프치지 않는 저는 알고있죠.. 골프는 4명이 한팀이 된다는것을... 이상했지만 허락했습니다.
이번 문자를 보고 알았습니다... 그놈과 다른 남자1, 여자1 넷이 갔었다는걸...
...
그리고 토요일 아침 ..아내에게 장문의 글을 남기고 저는 강화도로 가서 머리속을 비우고, 앞으로 어떤행동을 해야하는지 고민하고 떨리는 마음을 진정하려했으나 ...
오전 8시경 아내에게 문자가 왔습니다..
미안하다고.. 그냥 친구이고 동료라고... 모든 행동에 본인이 실수했다고...
너무 친하다보니 순간 본인도 아..이렇게하다보니까 언론에서 나오는 오피스와이프가 되는구나..라고 생각했었답니다...
저는 순간 분노가 치밀었으나 다시 침착하게..생각했습니다..
다필요없고..그냥 이대로 나 냅둬라..
그리고 일요일 저녁에 서울 집으로 갔습니다..

아내는 저녁 늦은시간 들어온 제게 눈물을 흘리며 미안하다고...다시는 이런일없도록하겠다고 했고..
저는 다 내려놓고...용서하기로했습니다... 죽고싶은 마음이였지만 용서했습니다..
그리고 그냥 동료로서 친한 친구인데 본인들이 말로만 그랬지 사실은 별거 아닌 사이라했습니다.
믿겨지지 않았지만 믿어줬습니다.
그 400일도 알게된지 400일이라는 말도안되는 변명...도 믿어줬고 잊어버리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제주도 골프치러간것도 맞긴하나 같이온 여자분과 방을 썼고 진짜 의심하는 어떤 행동도하지 않았다기에 믿어줬습니다,,,병신같이..
...

2주후..
주말 혼자 집청소를 하며 옷장을 보니 주황색 상자가 있더군요.. 주황색 상자는 다들아시는 명품...
그런데 그안에서 카드 결재 영수증이 나옵니다..
그놈의 이름으로 되어있는...
숄, 파우치, 구두, 숄더백, 브롯지...
금액만 합쳐도 근 1000만원입니다...
영수증 날자를 확인하고 저는 계산을 했습니다
400일이라는 날짜를 역순하여 계산해보니 선물사준 날짜에서 +,- 2~3일 차이더군요....
그러네..너희는 나름 100일,200일,300일을 기념하며 선물을 주고받았네...
현재는 증거 잡으려고 주시하고있습니다...
믿어준다는 말로 겉으로는 평온하게....


이거말고는 특별한 증거는 없지만... 저는 의심하고 또의심하고, 증거 수집하고있습니다...

아내 차의 블랙박스를 보고싶으나 아내폰에 연동되있어서 문열면 표시날것같고...

여러분... 이거 제 아내 문제 있는거죠?
이젠 무섭습니다...
제가 용서하지 못할 만한 증거가 나오면 이후에 어떤행동을 해야할지를...
힘든 날입니다...
윗글  아랫글 
Ad 배너광고
부부체크 - 성관계 유무 1분만에 즉석에서 확인   www.bubucheck.com
절대! 가짜 상품을 주의하시길 바라며, 부부체크는 국내유일 수사기관 조사시 협의없음을 인정!
조이바이스 - 초소형, 녹음기 / 위치추적기   www.joybuys.co.kr
초소형 위치추적기와 녹음기 / 특히 차량용 녹음기 전문 판매점! 실무경험 풍부한 노하우 전수!
통화내역, 카카오톡 내용, 문자내용 확인이 가능   joybuys.co.kr/page/page_html.php?html=kaka
쉽고 빠르게 확인이 가능하며, 절대 불법적인 방법이 아니며 합법적인 방법입니다. 법원증거용 제출도 가능함
이혼상담 카페 [법돌이] - 이혼전문변호사   cafe.naver.com/sjs986
상간녀, 상간남 위자료 청구소송, 이혼소송, 재산분할, 배우자 버릇 고치기!!
  • 덧글
  •  |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제될수 있습니다.
센과치로
 219.253.X.79 답변
절대로 증거 다 모으기 전까지 아는 척 하지 마세요 여자는 모텔에서 걸려도 잠은 안 잤다고 해요 법돌이카페 법돌이님 글 읽어보세요 여자들 외도에 대해서 잘 정리되어 있더라구요
dkssud
 121.134.X.172 답변 삭제
손기술 좀 있는 지인에게 본넷 열고 -터미널 탈거하고 진행하시면 됩니다.
readflower
 118.223.X.190 답변
이혼전문변호사한테 부탁하고 돈 드리면 해줍니다
목록 이전글  다음글 
 
TOTAL 2,424개 글쓰기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공지 위투데이 게시물/댓글에 특정업체 광고할 경우 강력한 조치를 취합니다. 위투데이 423424
2424 바람난 아내 다시 받아줄수 잇을까요? 두리 98
2423 어떻게 해야될까요..가슴이 떨립니다.. (1) 심장이아파요 173
2422 남편의 심리를 모르겠어요 ㄱㅁㄴ 338
2421 이거와이프외도맞나요 (1) 긴가민가 417
2420 노래방남자도우미 (1) 여름 718
2419 부부관계 안하는 남편과 이혼가능한지요? (3) 하몽하몽 920
2418 남편 오피사이트 출입기록 (4) 하늘보라 690
2417 아내가 잠자리를 잘 하려하지 않습니다. (4) 비공개닉네임 840
2416 가족위치추적 어플 피하고 싶은데.. (1) mlp 887
2415 이혼은 했는데 아내 외도로 고통스러워요 (2) 괴롭 1241
2414 바람을피는거같아여 (2) 재간 1121
2413 ㅈㄹ을 한다아주 (1) ㅈㄹ 995
2412 제가 외도를 했습니다...그런데.. (1) 툴툴툴이 1883
2411 와이프바람. 소송 및 재산분할 가능 여부 (2) 로얄 1182
2410 바람난 남편이 너무 뻔뻔하게구네요 (2) 깨비마루 1369
2409 야동은 보는데 와이프랑 관계안하는 이유 궁금해요 (3) 30대여자 1832
2408 배우자가 부부관계를 거부 합니다 (3) 낭강하사 2536
2407 외도로 끝난 전배우자가 결혼한다고합니다 (2) 영영 2545
2406 남편들 봐주세요 질문입니 (3) 꾸미꾸미 2534
2405 혹시여자있는거‥아닐까요 (2) 몽이 2102
2404 오피 27만 (1) 감자 2459
2403 이혼사유 저같은경우 없네요 (2) 아무리봐두 저같은 이혼사유는 없네요 2955
2402 남편 카톡 채팅. 바람. 이혼. 문의요 (2) 비공개닉네임 3202
2401 답답합니다 (1) 버리고싶다 2404
2400 답답한 마음에 (2) 돼지요 2542
2399 12살차 남자친구와 관계 (5) 어쩌죠 3229
2398 결혼 한달차 술집여자랑 카톡발견 (2) 알프 2866
2397 부부체크시약 흔적 (2) 생각하늘 2872
2396 ‥이혼하고‥정말사랑해주는‥사람‥만나세요 (1) 몽이 3147
2395 바람‥나는좋지만‥상대방은정신병올수있어요 (1) 몽이 36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