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전체
  • 이유없이싫음
  • 권태기
  • 집착/의심
  • 바람
  • 과거문제
  • 약속부분
  • 성격부분
  • 연락문제
  • 취미문제
  • 잠수/실종
  • 경제력/비젼
  • 과소비
  • 집안환경
  • 궁합
  • 학벌
  • 종교
  • 외모부분
  • 스킨쉽
  • 표현력
  • 가족문제
  • 지인문제
  • 직장동료
  • 온라인만남
  • 짝사랑
  • 미팅
  • 소개팅
  • 호감관심
  • 고백
  • 데이트
  • 이벤트/선물
  • 폭행/폭언
  • 성관계
  • 유흥관련
  • 유부남/유부녀
  • 동성애
  • C.C
  • 장거리
  • 나이차이
  • 첫사랑/옛애인
  • 연상연하
  • 삼각관계
  • 군대
  • 유학
  • 장애
  • 지병
  • 죽음
  • 사건사고
  • 도박
  • 이혼
  • 이별
  • 아내vs남편
  • 결혼/친정/시집
  • 임신/육아/출산
  • 운명
  • 인연
 
목록 글쓰기
글 읽기
남편이 단순히 저랑 살기 싫어 이혼하자고 하는 걸까요?. 아님 바람일까요?
작성자 삼둥이 (58.79.X.218)|조회 299
http://wetoday.net/bbs/board.php?bo_table=love&wr_id=22478 주소복사   신고
딸둘 아들하나 세 남매 엄마입니다. 시어머니의 갈등으로 시댁을 안간지 2년이 되었습니다. 가지 않게된 이유는 동서와 합세해 저를 공격하고 따돌리기 및 친정무시와 같은 발언으로 가지 않게 되었습니다.(그러는 동안 남편은 한번도 제편에 서서 저를 도와주지 않고 방관자 역할로 옆에서 구경만 했습니다.
남편은 아직도 시댁에 의존하고 사는 스타일로 직장을 자기 스스로 잡아본적이 없는 사람입니다. 결혼하고 이직을 세번정도 했는데 다 시댁에서 구해준 일을 하다 그만두고 결국 또 시어머니 동생이 하는  철물점에 들어가 일을 하게 되었습니다.그 시점부터 부부 문제가 발생한것 같습니다.

이직을 하고 철물점으로 가서 일하면서 신랑은 많이 변했습니다. 아이들한테도 짜증을 많이내고 심지어 아이들한테 물건을 던지거나 해서 몇번 크게 싸운것 같습니다. 신랑은 철물점으로 들어가면서 밤늦게 퇴근을 하고 들어왔습니다. 처음에는 철물점이 늦게 끝나서 집에 늦게 들어오고 시댁이랑 저희집이랑 1시간 거리라 그럴수 있지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이모님에게 전화를 했는데 본인은 6시 30분에 퇴근을 시켜준다고 합니다. 늦어도 7시 30분이면 집에 와야 하는데 항상 늦게 들어오더라고요.알고보니 퇴근시간을 저한테 거짖말을 했더군요. 왜 저한테 거짖말을 하고 집에 늦게 오냐고 막 따졌더니 일터 근처에서 테니스를 치고 오거나 아니면 시댁에 들렸다 늦게 오는 거라고 합니다.

그리고 얼마후 주말에 차를 고치러 간다고 해서차 맡끼고 제가 데리러 간다고 했습니다. 그런데 주말에 밀린 집안일을 하다보니 시간이 어느정도 흘렀고 씻느냐고 전화를 15분 정도 못 받았는데 신랑이 벌써 집앞에 와있더군요. 걸어서 왔다고 합니다.  그러면서 하는말이 너한테는 다시는 전화나 소통 안할꺼야 그러는 거에요. 전 너무 화가나서 전화도 안하고 소통도 안하면 뭐하러 사냐고 했더니 대뜸 '그러면 이혼하던가'이러면서 짜증을 내는 겁니다. 저는 그자리에서 화가나 자리를 피했습니다. 평소 이혼얘기를 10년동안 한번도 한적이 없는데 이사람이 그말을 꺼내서 너무 충격이었습니다. 평소 그런 사소한 일에 그렇게 심하게 화를 내는 사람이 아니었는데 너무 화를내 이상할 정도였습니다. 그리고 그 이후  한달동안 저희 아이들과 제가 잠들어야 집에 들어왔습니다. 그렇게 참기를 한달이 되던해 도저희 못참겠더라고요. 그래서 제가 불러서 정말 이혼하고 싶은거냐고 물으니 아니라고 다시 잘해보자고 합니다.
그리고 일주일 신랑은 조금 일찍 귀가하는듯 했습니다. 그 후 또 신랑이 집에 안들어와 전화를 했더니 전화가 부재중으로 뜹니다.그리고 몇시간후 전화가 왔는ㄴ데 왜 전화를 안받냐고 했더니 일 끝나고 일터 근처에서 테니스를 쳤다고 하네요. 한달간 계속 자는 시간에 들어와 화가 나있던 차라 계속 이럴꺼면 이혼하자고 했더니 대뜸 그럼 이혼하자고 합니다. 저도 화가나 그럼 내일 이혼하러 가자 했더니 알았다고 합니다. 저는 덤덤하게 이혼하자고 하는 남편에게 너무 화가나 남편보고 파탄의 책임이 당신이니깐 당신이 애들 데려가 키우라고 하니 알았다고 합니다.
애들은 방학때 전학시키겠다고 시댁에서 키우겠다고 하네요.

그리고 다음날 법원에 갔는데 아주 적극적으로 서류를 작성하더라고요. 비디오도 시간이 안돼서 다음에 오라는데 막 지금 보여 주면 안되냐고 부탁을 하는거보고 너무 기가 막혔습니다.
그래도 화가나서 그러겠지 했는데 그날 이후 남편은 집에 안들어 옵니다.
2년간 시댁에 안갔는데 전 용기를 내어 시아버님께 전화를 드렸습니다. 시어버님왈 "니네 문제는 니네가 풀어야지 내가 어떡하겠니! 불러서 들어가라고는 얘기했다." 그래서 전후 사정을 얘기하고 전 가정을 지키고 싶었는데 감정적으로 하다보니 이혼을 하게 되었다고 했습니다. 그리고 아이들을 시댁에 가는걸 알고 있냐고 물었더니 모른다고 하더라고요. 신랑은 시댁에서 자냐고 물었더니 이모가 철물점이랑 모텔을 운영하는데 아버님왈 "모텔어서 자겠지뭐~"이렇게 말합니다.

예전에도 테니스클럽을 다니다 거기 여자 회원하고 바람이 난적이 있습니다. 문자나 톡이나 자는걸 확인한건 아니고 회원들끼리 술자리가 있었는데 저도 참석을 했습니다. 그런데 그 여자가 이남자 저남자 어깨동무와 스킨쉽을 하고 놀더라고요. 남편이 술이 만땅이 되었을때 그여자와 제가 같이 있는데 와서 그여자 이름을 부르며 이렇게 말하는 겁니다. "영희야~너 내가 없으니 이러기야~지금 질투나서 그러는거야 내가 더 질투나게 해줄까~이러다가 그여자보고 내부인이 여기 또있네 이렇게 말하는 겁니다. 저는 제가 옆에 있는데 남편이 그 여자에게 그러는걸 보고 너무 화가나 남편에게 정신차리라고 화를 냈습니다. 그 사건이후로 신랑을 테니스 클럽에서 탈퇴를 했습니다.

제가 궁금한건 남편이 한번도 이혼얘기를 한적이 없는데 갑자기 이유없이 짜증을 내더니 이혼을 요구하거나 가족을 등안시 하고 무책임한 행동을 하거나 해서 제가 화가나 이혼하자고 하니 신랑왈"그래 이혼해" 하면서 도장찍자마자 집을 나간지 한달이 지났습니다. 그날이후 퇴근하고 집에 안들어옵니다. 옷도 안가지고 갔고 그냥 출근때처럼 출근했는데 집에 안들어옵니다.
여자가 생긴걸까요? 신랑의 갑작스런 행동에 너무 황당하고 또 갑자기 이혼을 당하니 너무 화가 나네요. 저도그떄는 너무 화가 나서 도장을 찍었는데 지금 생각하면 이상하게 한둘이 아닙니다. 퇴근시간을 거짖말한거랑 또 핸드폰을 뒤져보니 뭐 특별한 사항은 없는데 인터넷검색창에 저한테 이혼하자고 한 다음날 연극을 보러가려고 무한정 검색을 했더라고요~남편에게 누구와 연극을 보러 가려고 검색 했냐고 물으니 저와 가려고 했다는 겁니다. 저나 신랑이나 연극의 연자도 모르는 사람인데 갑자기 저랑 연극을 보러 가려고 검색했다니 너무 썡뚱맞아서요. 결혼 십년동안 한번도 연극이란걸 본적도 관심이 없었는데 쌩뚱맞게 이혼하자고 한 다음날 연극장소를 무한정 검색한게 좀 이상해서요.
혹시 신랑이 바람이 나서 제가 곰처럼 당하는건 아닌지 모르겠네요. 숙려기간이 아직 두달 남았고 애들은 여름방학하면 데려간다고 합니다. 집나간지 한달이 되었는데 전화한통도 없고 애들이 학교에서 학교 전화로 전화를 하는데 전화를 안받는다고 하네요. 이렇게 부성애가 없을수 있나요? 애들이 보고싶지 않나봐요~
윗글  아랫글 
Ad 배너광고
부부체크 - 성관계 유무 1분만에 즉석에서 확인   www.bubucheck.com
절대! 가짜 상품을 주의하시길 바라며, 부부체크는 국내유일 수사기관 조사시 협의없음을 인정!
조이바이스 - 초소형, 녹음기 / 위치추적기   www.joybuys.co.kr
초소형 위치추적기와 녹음기 / 특히 차량용 녹음기 전문 판매점! 실무경험 풍부한 노하우 전수!
통화내역, 카카오톡 내용, 문자내용 확인이 가능   joybuys.co.kr/page/page_html.php?html=kaka
쉽고 빠르게 확인이 가능하며, 절대 불법적인 방법이 아니며 합법적인 방법입니다. 법원증거용 제출도 가능함
이혼상담 카페 [법돌이] - 이혼전담변호사   cafe.naver.com/sjs986
상간녀, 상간남 위자료 청구소송, 이혼소송, 재산분할, 배우자 버릇 고치기!!
  • 덧글
  •  |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제될수 있습니다.
위투데이
안녕하세요 위투데이 운영자입니다

확인은 정확하게 해보시는게 맞습니다

이혼이나 별거를 하신 뒤에 알게 되셔서 후회를 하시는 분들이 많으시거든요

이유를 정확하게 알고 대응을 하셔야만 후회가 없으세요 ^^
목록 이전글  다음글 
 
TOTAL 2,259개 글쓰기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공지 위투데이 게시물/댓글에 특정업체 광고할 경우 강력한 조치를 취합니다. 위투데이 178337
2259 성매매 걸린 남편 바뀐 경험있으신가요? 이이이 42
2258 남편이 단순히 저랑 살기 싫어 이혼하자고 하는 걸까요?. 아님 바람일까요? (1) 삼둥이 300
2257 혹시 흥분제써보신분 계실까요? (1) 흐름속에 460
2256 저도요 (1) 돌갯네영 310
2255 남편 외도 ㅠㅠ도와주세요 힘드네요 (3) 이게머데 602
2254 외도한 아내 용서하고 사시는 분들 계신가요? (2) 힘드네요 735
2253 증거잡아서 소송하세요 (1) 댓글수준 참 413
2252 미치겠네요. (2) 557
2251 상간남 아내 연락처는 어떻게 알 수 있나요? (1) 커리 610
2250 시어머니욕한걸 들켰어요. . (2) 나쁜아내. 338
2249 여자친구 권태기 어떻게 빨리 극복할수있을까요???ㅠㅠㅠ (1) 유유ㅠ융 376
2248 바람피워 이혼한 남자, 의심스러워서 못만나겠어요 (4) 황금잉어 639
2247 업소 의심..뱃속에 아기가 있어요 (2) 래밋 1295
2246 아내 외도 후 다시 만나는걸 확인했습니다. (2) 미친 1812
2245 부인의 외도 (1) 2016년송수진필리핀GaGa시계득템 1487
2244 스파이앱 써보신분 후기좀부탁합니다 (3) 뚜이뚜이 1323
2243 ㅂㅅ같은남편의 외도 (1) 짜증나는 남편ㅅㄲ 1467
2242 카톡비번출기아시는분 (1) 바일 799
2241 외도한와이프카톡비번걸린거푸는법좀요 (1) 바일 1162
2240 와이프카톡비번풀기 (2) 바일 1218
2239 이혼소송 여아 양육권 (1) 푸른숲 563
2238 아내의 외도 (2) 비공개닉네임 1401
2237 소시오패스 와이프 (2) 요기봐도조기봐도둘리 1110
2236 남자친구가 결혼하고 이혼한상태예요.. (1) 익명자 925
2235 와이프가 친정집 재산을 상속 안받겠다고하는경우에는? (1) 나의그대 658
2234 남편이 허구한날 거짓말해요 (1) 냥냥이 967
2233 저도 카톡비번 푸는법여. 배우자외도때문에 (1) 윤은정 1181
2232 아내의외도일까요? (1) 위투스 1292
2231 위투데이 오랜만에 들어와서 느낀점. (1) 궁금 732
2230 바람피고이혼해서재혼하면 (2) ㅇㅁㅇ 13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