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전체
  • 이유없이싫음
  • 권태기
  • 집착/의심
  • 바람
  • 과거문제
  • 약속부분
  • 성격부분
  • 연락문제
  • 취미문제
  • 잠수/실종
  • 경제력/비젼
  • 과소비
  • 집안환경
  • 궁합
  • 학벌
  • 종교
  • 외모부분
  • 스킨쉽
  • 표현력
  • 가족문제
  • 지인문제
  • 직장동료
  • 온라인만남
  • 짝사랑
  • 미팅
  • 소개팅
  • 호감관심
  • 고백
  • 데이트
  • 이벤트/선물
  • 폭행/폭언
  • 성관계
  • 유흥관련
  • 유부남/유부녀
  • 동성애
  • C.C
  • 장거리
  • 나이차이
  • 첫사랑/옛애인
  • 연상연하
  • 삼각관계
  • 군대
  • 유학
  • 장애
  • 지병
  • 죽음
  • 사건사고
  • 도박
  • 이혼
  • 이별
  • 아내vs남편
  • 결혼/친정/시집
  • 임신/육아/출산
  • 운명
  • 인연
 
목록 글수정 글삭제 글쓰기
글 읽기
오늘도 결혼 후회 되네요..
작성자 PEve (61.105.X.87)|조회 1,206
http://wetoday.net/bbs/board.php?bo_table=love&wr_id=22892 주소복사   신고
결혼 전 까지만 해도 목표가 행복한 가정을 만드는 것이었는데 하루하루가 너무 힘드네요..

와이프가 육아를 너무 힘들어해서
둘째 나오고 와이프랑 같이 육아휴직 중입니다.
집안 일은 거의 제가 하고
와이프 커피 마시러 나가라고 매일 자유시간 줍니다.
첫째는 제가 90% 캐어하고 있어요. 먹이고 씻기고 놀리고 재우기까지..

제가 힘든건 와이프가 육아를 힘들어하면서 애들한태 화풀이를 한다는 겁니다. 잠안자다고 화내고, 운다고 화내고.. 안되겠다 싶으면 제가 나서는데 첫째가 가지말라고 울고..

또 힘든건 첫째 출산 이후 와이프는 전혀 자기관리를 안하고 있어요. 특별한 날 레스토랑을 가도 씻고 나오지도 않아요. 저는 최소한의 예의 라고 생각하는데 넌지시 얘기 했더니 화장을 강요하지 말라고..

저는 술 담배 안하고 친구도 안만나요. 결혼 하고 취미 생활도 다 끊고 힘들다고 얘기 했더니 불쌍한척하지 말라고 면박을 줘서 결국 혼자 정신과 치료도 받았어요.

부부 관계는 한 달에 한 번 할까 말까..

집에서 하루종일 와이프가 또 애들한태 화내는건 아닌지 눈치보는데 평생 이렇게 살 것을 생각하니 눈앞이 캄캄합니다.

내가 사랑을 받고 있는건지 그냥 남편이 필요해서 결혼한건지 이겨내겠다고 다짐하고 또 후회하고의 연속입니다.

결혼을 신중하게 했어야 하는데
와이프가 결혼 안할꺼면 헤어지자는 말에 덜컥 해버렸네요.이게 다 제 잘못이겠죠
윗글  아랫글 
Ad 배너광고
부부체크 - 성관계 유무 1분만에 즉석에서 확인   www.bubucheck.com
절대! 가짜 상품을 주의하시길 바라며, 부부체크는 국내유일 수사기관 조사시 협의없음을 인정!
조이바이스 - 초소형, 녹음기 / 위치추적기   www.joybuys.co.kr
초소형 위치추적기와 녹음기 / 특히 차량용 녹음기 전문 판매점! 실무경험 풍부한 노하우 전수!
통화내역, 카카오톡 내용, 문자내용 확인이 가능   joybuys.co.kr/page/page_html.php?html=kaka
쉽고 빠르게 확인이 가능하며, 절대 불법적인 방법이 아니며 합법적인 방법입니다. 법원증거용 제출도 가능함
이혼상담 카페 [법돌이] - 이혼전담변호사   cafe.naver.com/sjs986
상간녀, 상간남 위자료 청구소송, 이혼소송, 재산분할, 배우자 버릇 고치기!!
  • 덧글
  •  |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제될수 있습니다.
세상저끝에는
 58.230.X.188 답변
이정도로..도와주는 남편분 거의없을텐데..
보통은 안도와줘서 힘들어하죠..
다른 문제가 있지않을까요.. 대화는 해 보셨을까요?
부부관계가 좋아야 아이들에게도 좋은 영향이 간다는건..
익히 아시겠죠.. 아내분을 사랑하신다면..
연애때 감정을 끌어올려 대해보세요...ㅎ
     
세상저끝엔
 58.230.X.188 답변 삭제
저는 아내입장으로 술도안마시고 집에만있고 취미도 딱히없고 아이들있는데 나 마저 나갈수도업고 남편은 동호회도 나가고 남 잘 즐기고 살아요.
저도 상대적으로 우울감을 느끼긴하지만..
상대방에 대한 불만을 가지다가 그것을 넘어서니..우울보단..
내 스스로 마음을 다스리는 중입니다..
우울해하지마시구요.. 마음이 안다스려진다면...육아휴직 끝내세요.. 복직하세요..
본인이 행복해야죠.. 참는다고.. 상대방은 알아주지 않는거같아요...
경험상도 그렇고....얽메이지마시고 관심사가 생긴게 있다면 우울할땐 금방 그것으로 생각을 전환하세요..결론은 본인이.. 행복해져야 한다는거겠죠. 저도 노력중입니다.ㅎ
지나가다
 223.39.X.135 답변 삭제
부인과똑같이하세요 헤어질각오하고
그대로가봐야안바뀜.정신건강안좋음
장기적으로애들한테도안좋으니 그냥끝낼각오하고 안되면지금헤어지세요 애들더클수록헤어지기힘듦
메갈리아
 210.124.X.53 답변 삭제
혹시 와이프분이 메갈리아나 여시 같은 사이트 이용하지 않나요? 딱봐도
메갈련들한테 물들으신 거 같은데 그년들 패턴이 독박육아 지랄하면서 가정 팽게치고 육아 남편한테
몰빵시키고 젊고 어린놈들 만나서 노예플 조교 당하고 몸 바치고 돈바쳐요
인터넷 하는 거 유심히 보셨다가 즐겨 보는 사이트가 어딘지 봐보세요..메갈리아 여시 이런 병신 사이트
이용하는 년이라면 이혼이 답이고요...그 병신년들한테 물들으면 애비도 atm이라고 부를정도로
그냥 정신상태가 복구가 안될정도로 병신이 돼요
목록 이전글  다음글 
 
TOTAL 2,329개 글쓰기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공지 위투데이 게시물/댓글에 특정업체 광고할 경우 강력한 조치를 취합니다. 위투데이 185336
2329 작성자이름이첫사랑이신분 잘살고 계신가요? 나이사키 62
2328 상간자 위자료 손해배상소송 제척기간이 어떻게 되나요?(내용무) 힘들어요 59
2327 과거는 묻지마세요~~~~ 아재 291
2326 남자친구 태국 대딸방 간 과거 용서 가능? (1) 비공개닉네임 367
2325 남친 과거에 태국에서 대딸방 한번 간거 용서 가능한가요? 쓰면서도 어이없지만서… 비공개닉네임 264
2324 결혼상대인 여자친구가 의심스러운데 제가 예민한걸까요? (3) 비공개닉네임 560
2323 남편의 외도후.. (1) 비공개닉네임 862
2322 파트너 여자랑 연애 및 결혼 질문 694
2321 여친의 이상한 식습관...진짜 돌아버릴 거 같아요 (1) 죽고싶다 657
2320 아줌마들 성욕이 이정도인가요? 이거 신고 해야할까요? (여성회원분들 의견 궁금… (1) 제보자 1080
2319 남편이 익명게시판에 이상한글을썼어요 효리 702
2318 상간남 복수방법좀 알려주세요 (2) 조던 868
2317 아내의 남자들... (3) 걸렸어 1137
2316 외국에서 이혼했으나 한국에서 이혼이 안된경우 해결방법 비공개닉네임 511
2315 6개월된 신혼인데 판도라상자를 열어버렸어요 (1) 어쩌죠 1291
2314 어찌하죠 (1) 휴 ㅠ 797
2313 아내의 남자들 (10) 조은 1292
2312 남자고액알바 찾다가 호빠알바 알게 되었어요. (2) 호빠알바 817
2311 이렇게 살려고 결혼한게 아닌데.. (1) ㅇㅇㄹ 1082
2310 남자들 오피 사이트만 보고 안 가는 경우도 있나요? (2) ㅎㅇ 947
2309 어떻게 해야 용서 받을 수 있을까요? (4) 죽일놈 1039
2308 결혼하기전에 진짜주의해야하는것이있다면.. (3) 흐름속에 928
2307 상대의 꺼림칙한 과거를 알았다면... (2) 브리즈 988
2306 살려주세요 (3) 살기위해죽어야하나 989
2305 심리가 궁금하네요 (1) 은빛메아리 740
2304 이런여자의 성격은 대체뭔가요? (6) 흐름속에 1122
2303 참힘이드네요 남편의 과거 (4) 막막합니다 1116
2302 스파이앱 후기부탁해요 (4) 979
2301 아내의 외도를 몇차례 용서해줬으나.. 이혼밖에 답이 없는건가요? (5) 비공개닉네임 1918
2300 에구 (1) 저런ㅡㅡ 759